설교 110 페이지 > 신풍교회

설교 다시보기
동영상이 준비 중이면 '제목'란에 요일만 표시, 타이핑이 첨부되면 점(.) 표시 
번호 분류 요약 제목 날짜 조회
1138 건설 주체 .주후21.7.25 렘35:6 모든 조심과 최종 계산은 결국 주님의 인도를 가장 잘 따르고 순종하기 위한 것 댓글+1 2021.07.25 186
1137 자기 건설 .주전21.7.25 렘35:14 장점이 아니라 자기 단점을 향한 치열한 비교 연구 계산, 변함없는 조심으로 댓글+1 2021.07.25 206
1136 주새21.7.25, 재독(7.16.금밤) 댓글+2 2021.07.25 98
1135 레갑의 복 토새21.7.24 렘35:6 당장은 죄가 되지 않는다 하더라도, 방향 때문에 극단적 절제의 조심 - 성령의 개별 인도 2021.07.24 80
1134 복된 자세 금밤21.7.23 렘35:5 허용된 기회조차 자기 평가로 제한하여 자기 서원으로 천년을 지킨 레갑 족속 댓글+1 2021.07.23 122
1133 .금전21.7.23 마13:25 잘못된 지식, 환경의 가라지가 두려운 것은 근본 자세를 변질시키기 때문 2021.07.23 74
1132 말세 추수 금새21.7.23 마13:39 추수때의 가라지, 매 순간 뿌려지는 가라지로 단번의 구원의 기회가 소멸 2021.07.23 81
1131 명상으로 목새21.7.22 마13:19 방심하다 씨앗 비유 4가지 문제 발생. 생각으로 모두 해결 가능하니 성령으로 명상을 2021.07.22 62
1130 자기 단속 수밤21.7.21 마13:31 옥토 가라지 겨자씨 가루 서 말, 모두 시간이 필요하며 생각만 놓치지 않으면 2021.07.21 95
1129 잠간 방심 .수새21.7.21 마13:25 가라지도 누룩도 하찮아 보이나 방심하면 곡식도 가루도 망침. 평안과 배려를 조심 2021.07.21 106
1128 누룩 역할 .화새21.7.20 마13:33 누룩 없는 진실의 가루만 하나님 상대, 어린 신앙에 위로는 우선 필요하나 계속 되면 부패 2021.07.20 86
1127 적은 누룩 .월새21.7.19 마13:33 누룩이 적다고 순간만 방심하면. 극히 적은 사상 하나가 신앙을 전부 부패케 2021.07.19 133
1126 권찰회 권찰21.7.18 2021.07.18 78
1125 누룩 주후21.7.18 마13:33 누룩없는 딱딱한 무교병의 인격이 원칙, 부드럽게 전체를 썩히는 누룩을 조심 2021.07.18 72
1124 누룩 주전21.7.18 마13:33 신앙을 부드럽게 만드는 누룩같은 교훈을 극히 조심하지 않으면 부패의 원인됨 2021.07.18 145
Category
State
425,035 since 2005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