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보완)예배 때 '가족은 1명'으로 보자는 이영종 제안 - 대구시와 경기도 적극 반영 회신

사무실

예배당으로 아끼고 조심해 주셨으면,
처음 오시는 분에게 깨끗한 모습을 보이고, 신앙에 유익하도록 노력했으면 합니다.

(자료보완)예배 때 '가족은 1명'으로 보자는 이영종 제안 - 대구시와 경기도 적극 반영 회신

현재 코로나 전염병 때문에 예배의 교인 거리를 1~2m로 규정을 했으나
가족은 1인으로 보는 것이 방역에 도움이 되며 교회를 박해 한다는 오해도 줄일 수 있다고 이영종 선생님이 대구시와 경기도에 제안을 했습니다.
경기도는 인구가 제일 많고 방역에 제일 적극적이며, 대구는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최악의 감염 상황이어서 극단적인 양 쪽에 제안을 한 결과를 소개합니다.
일단 '여수시'와 '전남도'와 정부의 입장이 나와야 우리는 적용을 하겠지만 미리 참고하기 바랍니다.
상기 회신은 국내 교회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오늘 전국 100개 기독교 언론사에 보도자료를 제공했습니다.
(민원 전문은 첨부파일 확인)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