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종 김진숙 - 세째 소식

일반심방

예배당으로 아끼고 조심해 주셨으면,
처음 오시는 분에게 깨끗한 모습을 보이고, 신앙에 유익하도록 노력했으면 합니다.

이영종 김진숙 - 세째 소식

서기 11 498 2020.11.21 21:26
김진숙
25세에 3째 아이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김진원은
23세에 한 달 안에 둘째를 낳게 됩니다.


장주형 김진원, 이영종 김진숙...
이들이 못 나서 이렇게 20대에 아이들을 계속 낳고 있을까? 그렇다는 분들도 있을 듯합니다.

한 쪽에서는 왜 일찍 결혼하느냐고 세상의 불신자 입장에 서서 소리를 좀 내고, 세상을 더 즐기자 하시고
한 쪽에서는 그러든 말든 천하보다 귀한 아이를 이왕이면 한 해라도 일찍 낳고, 세상을 복 되게 살자 하며
공회 안에도 우리 교회 내에도 '항상 두 길'입니다. 그러나 '오직 한 길'만이 결국에는 복으로 판명 납니다.

선택은 자유!
결혼을 마음껏 미루시고 세상에 아주 마음 드는 사람을 골라서 교회로 전도해 오십시오. 환영합니다.
한 쪽에서는 20세에 결혼하고 30세에 3명 4명을 낳아 내부 식구도 늘려 가면 됩니다. 다 환영합니다.



김형두 오정화 선생님은
이미 3명 손주에 시달리고 있는데 한 달 안에 1명, 내년에 또 1명, 5명의 젖먹이에 둘러 싸일 상황입니다.
무슨 미개한 가정이 다 있느냐는 분들은 아이를 낳지 마시고 끝까지 버텨 보시기 바랍니다. 자유입니다.
이런 큰 복을 주셨는데 힘이 없어 어려우니 하늘의 도움을 기도할 분은 은혜를 구하십시오. 자유입니다.


딸 때문에 이마에 주름이 벌써 더해 지고 마음의 무게를 버티기도 어렵겠지만
교회는 있는 그대로 적습니다. 또 두 분이 신앙의 사람이니 모든 것을 만 가지로 다 이해하리라 생각하며


본인들은 고생인데
우리에게는 반가운 소식입니다.

세종에는 아이 때문에 어지럽고 시끄럽겠지만
우리는 아이 울음 소리가 그리워 부럽게 적어 봅니다.


부러운 사람들은 결혼을 하시고, 부러운 부모는 결혼을 시키시기 바랍니다.
시기가 나면 더 일찍 결혼해서 더 많이 낳으면 됩니다. 좋게 말을 해서 논리적으로 되지 않으면 성경은 '시기'도 된다 했습니다.
교회 게시판에 무슨 조롱처럼 또는 가벼운 세상 이야기처럼 적는 것은 아니겠지요? 갈4:17 때문에 이렇게 적어 봅니다.

Comments

대동교인 2020.11.21 21:27
반가운 소식에 감사 및 축하드립니다. 많이 기도하겠습니다
교인 2020.11.21 21:28
먼저 귀한 아이들의 소식 축하드리며, 첫아이를 낳던 날 어머니들이 위대하게 느껴지고 세상이 달라져 보이던 그 기억이 새삼 떠오릅니다. 급격히 바뀌어 가는 아이들의 사고방식을 옳은 길로 가르치지 못하고 세상 또래 아이들과 같은 생각, 같은 모습을 보며 부모의 책임을 애통하게 느낍니다, 그러할찌라도 앞으로 나아가야 하니 현재까지 부족한 나를 주의 사랑안에 붙드시고 인도하신 주님의 은혜가 아이들에게도 이어졌으면 . . . 나는 잘한다는 것이 더 멀어지게도 하고 나는 미약하고 지혜도 모자라나 아버지는 완전이시니 현실로, 성령으로 그들의 마음에 폭풍이 일게 하시면 안될까요. 그래도 아둔한 심령이 되어 못알아 들으면 어떻게 할까요. 절망속에 소망을 주신 주님! 불쌍한 자녀들을 부디 선한 길로 인도해 주시옵소서.
신풍1 2020.11.21 21:32
대동에 아이들을 몰아 주시는 시기입니다.
아이들이 아무리 떠들어도 조용히 시키는 기도와 노력은 할지라도 마음에 '아이들이 없으면 조용히 예배를 드리겠다'고 생각하지 않기 바랍니다.
신풍에도 아이들이 많았는데 그런 마음이퍼뜩 지나가고 나니까 이제 아이 소리가 그리워도 아이 소리 듣기가 어렵습니다.
오은정 2020.11.22 16:00
엄마는 힘들겠으나 또 한명의 새생명을 갖게 되어 부럽과 감사한 마음입니다.
건강하게 잘 자라 나가기를 기도합니다.
이미영 2020.11.22 17:38
기다리던 셋째소식에 감사합니다. 복된 소원을 가지니 이루시는 은혜를 더욱 감사합니다.
심방부 2020.11.22 18:15
귀한 젊은 시절의 믿음이 실행으로 옮겨지는 두 자매, 두 자매를 잘 키운 부모 모두 축복합니다.
김선행 2020.11.22 19:42
기쁜소식 축하드립니다
남반 2020.11.22 21:01
동천 대동 모두 아이 소리가 넘치니 부럽습니다. 신풍도 축학드립니다.
임연숙 2020.11.23 07:56
셋째소식  너무기쁨니다  축하드립니다.
김영예 2020.11.23 12:39
젊은 나이를 헛되게 보내지 않고 믿음으로 순종하는 가정이 부럽습니다. 축하드려요~^^
최미자 2020.11.23 15:39
일찍시작한  결혼도. 출산도 .부럽습니다. 축하드려요 ~
Category
State
171,084 visits from 2005
  44,294 visits from 2020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